경기도민 10명중 8명 "지역화폐 6% 추가혜택 안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경기지역화폐 설문 결과
<경기지역화폐 설문 결과>

경기도민 10명 중 8명은 '경기지역화폐' 사용방법을 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가 7월 12일부터 8월 12일까지 '경기지역화폐' 사용방법에 대한 이해도를 돕기 위해 도민 대상 온라인 OX퀴즈를 실시한 결과 12개 문제 중 평균 9개 정답을 맞췄다. 이번 조사에는 경기도 자체 온라인 여론조사 패널 2291명이 참여했다.

OX퀴즈 결과에 따르면 △현금영수증 발행 및 30% 소득공제(정답률 95%) △카드단말기 보유 상점 어디서나 결제 가능(89%) △지역화폐 구입 시 6% 추가혜택(84%) △추가혜택의 경우 개인별 구매 한도 있음(81%) 부문에 대한 정답률이 매우 높았다.

반면 △연매출 10억원 미만 프랜차이즈 가맹점에서 지역화폐 이용이 가능(44%) △대형마트, 백화점, 기업형 슈퍼마켓(SSM) 사용 불가(58%)에 대한 정답률은 상대적으로 낮아, 이에 대한 홍보가 필요한 것으로 분석됐다.

곽윤석 경기도 홍보기획관은 “온라인 OX퀴즈로 도민에게 경기지역화폐에 대해 많은 정보를 제공하고, 구매 의향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도민 도정참여 제고와 도 추진 정책홍보를 위해 앞으로도 온라인 여론조사 시스템을 적극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4월 1일부터 본격 발행된 경기지역화폐는 7월 말 기준 발행액이 2243억원을 넘어섰다. 도내 31개 시·군 곳곳에서는 추석 명절을 맞아 구입 시 10% 추가보너스 머니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지역화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