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센터를 한방에 쉽고 빠르게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가트너 보고서 ‘사물인터넷이 데이터센터에 미치는 영향’에 따르면, 2020년 IoT 연결 기기 대수가 260억 대에 달하며 IoT 서비스 업체들은 3000억 달러의 매출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그러나 가트너US 애널리스트인 조 스코루파는 이러한 IoT 기기 대수 증가가 데이터센터 기술 업체들은 폭증하는 IoT 데이터의 양과 복잡한 구조를 해결해야 할 도전 과제에 직면할 것이라고 말했다.

4차 산업혁명의 본격적인 흐름에 따른 사물인터넷 적용이 전 산업군에서 확대되고 있으며, 기업들은 5G 시대의 비즈니스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빅데이터를 처리하기 위한 데이터센터의 확장성은 이제 국가경쟁력을 좌우하는 척도가 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데이터센터의 비즈니스 연속성을 극대화하려면 에너지 효율성과 안정성 측면에서 최적화된 운영 설비가 구축돼야 하고 유연하고, 효율적이며, 신뢰도 높은 데이터센터의 관리 지원이 필수적이다.

데이터센터를 한방에 쉽고 빠르게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은?

전자신문 웨비나 전문방송 allshowTV은 오는 9월 24일 화요일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데이터센터를 한방에 쉽고 빠르게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을 가르쳐 드립니다’라는 주제의 무료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웨비나에서는 데이터센터 운영 시 안정적인 시스템 운영과 장애발생시 즉각적인 문제 해결 뿐만 아니라 사전에 발생할 수 있는 문제들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이 소개된다.

웨비나에서 소개되는 클라우드 기반 슈나이더 일렉트릭 제품 및 솔루션은 데이터센터 운영에 대한 정보를 클라우드로 전송하여, 원격으로 모바일 디바이스를 통한 실시간 모니터링 지원 및 이상 발생 시 운영자에게 즉각적인 알람 전송 등을 지원하여 사전에 모든 문제 발생을 차단한다.

또한 빅데이터 기반 머신러닝 및 분석이 가능해 축적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데이터센터의 구성요소들의 상태변화를 예측하고 사전정비가 가능해 데이터센터의 유연성 및 운영 효을성을 증대시킨다. 이러한 서비스를 통해 데이터센터 운영 비용을 감소시키고 에너지 효율성을 높여 기업 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다.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과 무료 참관 신청은 관련 페이지(http://www.allshowtv.com/detail.html?idx=89)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향선 전자신문인터넷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