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 '성수 수제화 가업승계' 지원사업 진행…브랜딩·멘토링·실습연계, 온오프 팝업 '비스포크성수' 추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SBA)이 성수 수제화산업을 비롯한 도시 소공인 활성화를 위한 체계적인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최근 서울산업진흥원 측은 '2019년 성수 수제화 가업승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전했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이번 사업은 국내 구두류 제조업 최대 밀집지역인 서울 성수지역 내 소공인들의 경쟁력을 높임으로써, 노령화 일로의 도시 소공인 활성화와 함께 융복합산업의 기틀을 다진다는 데 목적이 있다.

특히 지역 로컬브랜딩 업체 '모라비안앤코'와의 협력을 토대로 개별기업들의 특성에 기반한 교육-멘토링-실습 연계 프로그램과 가업승계 2세 네트워크 구축, 기업홍보 등 직접적인 노력과 함께, 현 시장 트렌드와 브랜드 분석에 의한 브랜드 전략역량 강화 전략을 지원하는 등 다각적인 형태의 산업지원을 펼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여기에 SBA광역소공인특화지원센터를 토대로 가업승계 수제화 및 패션봉제 기업과 함께 10월 중순 성수지역에 온·오프라인 맞춤형 제작체계 ‘비스포크 성수(가칭)’ 추진으로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성과를 유도한다는 점에서 많은 관심을 얻고 있다.

문구선 서울산업진흥원 산업거점본부장은 "지속적인 도시제조업 가업승계 지원으로 차세대 주인공인 2세 소공인들의 도시제조 100년 가업승계가 조성되고 있다"며 "지속적인 발굴과 지원을 통해 가업 소공인들의 자생력과 건강한 승계 기업 만들기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