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MS, 폴더블 스마트폰 '서피스 듀오' 깜짝 발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듀오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듀오>

MS가 2일(현지시간) 폴더블 스마트폰 '서피스 듀오(Duo)'를 발표했다.

MS는 미국 뉴욕에서 열린 태블릿 PC '서피스' 제품군을 발표하는 연례 언론 행사에서 공개했다. MS는 앞서 윈도폰을 단종하며 스마트폰 시장에서 철수했다고 여겨졌다.

서피스 듀오는 화면 두 개가 나란히 붙은 형태다. 듀얼스크린을 장착한 LG V50 씽큐와 유사하나 탈착형 제품은 아니다. 폴더블 디스플레이도 적용되지 않았다.

화면 크기는 5.6인치로 360도까지 펼쳐지는 경첩으로 연결돼 있다. 두 개 앱을 각 화면에서 가동할 수 있다. 스마트폰을 펼친 뒤 두 번째 화면을 게임 조종기나 키보드로 활용할 수 있다. 두 번째 화면을 받침대로 활용해 영상 시청도 가능하다.

MS는 구글과 제휴해 안드로이드 운용체제(OS)를 서피스 듀오에 적용했다. 새 OS인 윈도 10X요소도 통합해 담았다.

서피스 듀오는 크리스마스 휴가철을 앞둔 내년 말쯤 출시 예정이다.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다.

파노스 퍼네이 MS 최고제품책임자(CPO)는 “서피스 듀오를 두고 휴대폰이나 커뮤니케이션 기기라고 할 것”이라며 “하지만 이 제품은 서피스”라고 말했다.

MS는 이날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 두 개를 가진 새 컴퓨터 '서피스 네오'와 무선 이어폰 '서피스 이어버즈'도 선보였다. 이밖에 서피스 프로7, 서피스 랩톱3, 서피스 프로X 등 다양한 신제품을 공개했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