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 느끼고, 깨닫다” 엠라인스튜디오, 줄지 않는 산업안전사고, VR로 예방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보고, 느끼고, 깨닫다” 엠라인스튜디오, 줄지 않는 산업안전사고, VR로 예방

가상현실(VR) 전문기업 엠라인스튜디오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에 참가해 한층 업그레이드된 VR안전교육시스템을 선보였다.
 
다년간 개발한 산업안전 VR 콘텐츠 및 체감 시뮬레이터들을 공개한 엠라인스튜디오는 금번 전시에서 대표 브랜드인 VR안전교육시스템 ‘세이프라인’을 체감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장비와 함께 구성한 ‘패키지형’ VR 콘텐츠들을 선보였다. 산업현장 사고 체험, 플랜트 현장 위험성평가 등 다양한 VR안전교육을 비롯해 공공안전교육용 ‘화재대응 소화기 안전교육 VR’을 새롭게 선보여 업계의 주목을 받았다.
 
실제 작업현장의 동선과 일치하는 형태로 설계된 비계 시뮬레이터를 활용한 ‘발판추락사고’를 체험해 본 한 건설안전 관계자는 체험을 마치자마자 “체감 장비를 활용해 추락사고체험을 경험해보니 정말 리얼하고 아찔했다. 교육효과가 대단할 것 같다”며 만족감을 표했다. 또 다른 일반 관람객은 “VR로는 게임만 할 수 있다고 생각했는데 이런 VR 사고체험을 통해 예방교육 콘텐츠로도 활용할 수 있다는 점이 놀라웠다”고 말했다.
 
엠라인스튜디오 안희덕 대표는 “그동안 엠라인스튜디오가 개발한 VR안전교육 솔루션의 완성도와 가능성을 업계와 일반시민들에게도 알릴 수 있는 기회였다. 저렴한 비용으로 소규모 기업에서도 VR안전교육을 할 수 있도록 패키지형으로 구성했더니 대기업뿐만 아니라 중소기업에서도 많은 관심을 보였다”며 “이번 전시에서 NIPA ICT융합 조선해양 R&D과제 결과물들도 함께 선보였는데, 지난 3년간 연구과제 수행을 통해 VR안전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핵심 요소들의 기술력를 향상시킬 수 있었다”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도 지속적인 기술개발을 통해 진보하는 VR플랫폼과 유무선 환경을 아우르는 VR안전교육 솔루션의 해답을 제시하여 안전VR 선도기업, 더 나아가 한국의 VR 대표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엠라인스튜디오는 산업안전VR을 중심으로 교육, 전시, 프로모션, 게임 등 다양한 분야의 비주얼 커뮤니케이션을 제공하며 콘텐츠 뿐만 아니라 HW, 시뮬레이터, 운영관리SW, VR체험장 구축까지 옵션을 통해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가상현실(VR) 전문기업이다.
 
 전자신문인터넷 형인우 기자 (inwo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