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티, '인더스트리 테크놀로지 파트너' 기업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유니티가 인더스트리 테크놀로지 파트너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사진은 ITP 프로그램 개시 미팅 현장 모습.
<유니티가 인더스트리 테크놀로지 파트너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사진은 ITP 프로그램 개시 미팅 현장 모습.>

유니티 코리아(대표 김인숙)가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함께 비즈니스를 발굴하고 프로젝트를 수행할 전문 기업을 모집하는 '인더스트리 테크놀로지 파트너(ITP)' 대상 기업을 선정했다.

ITP 프로그램은 각 산업 분야 파트너와 협력해 고객 프로젝트 성공을 돕고 우수 사례 발굴을 통한 동반 성장을 위해 기획됐다. 건축, 엔지니어링, 설계, 건설(AEC) 분야, 자동차, 운송, 제조(ATM), 미디어와 엔터테인먼트(M&E) 분야 등 여러 산업계에 걸쳐 총 13개 첫 ITP 기업이 선정됐다.

라인테크시스템, 벤타브이알, 상상진화, 상화, 에스피테크놀로지, 에이펀 인터렉티브, 옐로테일, 위지윅스튜디오, 클릭트, 티움솔루션즈, 주식회사 팀솔루션, 파인원커뮤니케이션즈, 한국씨아이엠 이다.

유니티는 향후 ITP 기업과 동반 성장하며 상생을 꾀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해당 분야 비즈니스를 발굴할 경우 참여 기회를 우선 제공한다. 공동 마케팅과 홍보도 진행할 예정이다. 또 개발을 위한 유니티 엔진 라이선스와 제품 자료 및 교육을 제공하고 기술 워크숍을 지원하는 등 파트너사에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방침이다.

김인숙 유니티 코리아 대표는 “여러 산업 분야에서 인정받는 기업을 첫 ITP 대상으로 선정하며 프로그램을 본격 시작하게 됐다”며 “앞으로 파트너와 함께 유니티를 활용한 산업 분야의 우수 사례를 적극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