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ADEX 2019에 15일 참가…미래 전장환경에 특화된 무기체계 전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IG넥스원 전시부스 조감도
<LIG넥스원 전시부스 조감도>

LIG넥스원(대표 김지찬)은 15일부터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리는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Seoul International Aerospace & Defense Exhibition 2019, 이하 ADEX)에 참가해 변화하는 전장 환경에 최적화된 통합 솔루션을 선보인다.

LIG넥스원은 △신규제품 △미래 국방기술 △수출추진 품목 등을 주제로 홍보전시관을 구성하고 군이 중점 추진하는 '첨단 무기체계 확보'에 기여하기 위해 다양한 제품군과 기술 홍보에 역점을 둘 계획이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LIG넥스원은 국방과학연구소 주관으로 탐색개발이 진행 중인 장거리공대지유도무기를 비롯해 한국형 전투기(KF-X) 탑재 항공전자·전자전 장비 등의 무기체계를 소개한다.

또, 다목적 무인헬기, 소형 정찰 드론, 미래형 보병체계 등 핵심기술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근력증강로봇, 개인병사체계 등 다양한 무인·로봇 제품군을 선보인다.

해외 국방 관계자가 수입 전략 제품군으로 지목한 2.75인치 유도로켓 '비궁', 중거리 보병용 유도무기 '현궁', 중거리·중고도 요격체계 '천궁 II' 등 유도무기를 비롯해 대포 병탐지레이더-II, 국지방공레이더 등 감시정찰장비 등을 소개한다.

더불어 '협력업체 전시 공간'을 별도 구성, 세계 수준의 기술력을 갖춘 제품을 보유하고 있지만 전시회 단독 참가가 어려운 중소 협력업체의 판로 개척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는 “종합방위산업체로서 기술역량과 미래 및 현대전에 최적화된 통합솔루션을 국내외 고객과 국민들에게 선보이고자 'ADEX 2019'에 참가한다”면서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첨단 무기체계 수출 기반을 더욱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LIG넥스원은 'ADEX 2019'에 이어 22일부터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국제 해양방위산업전(MADEX 2019)'에 참가, 수상함·잠수함에 탑재하는 무기체계를 비롯해 해양 분야 미래 기술을 홍보할 계획이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