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A코리아, 동탄에 16번째 '지프 전용 전시장' 개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FCA코리아 지프는 화성 동탄대로에 16번째 지프 브랜드 전용 전시장인 '동탄 지프 전시장'을 신규 개장했다고 10일 밝혔다. 동탄 전시장 개장으로 지프는 전국 18개 전시장을 확보하게 됐다.

동탄 지프 전시장 전경.
<동탄 지프 전시장 전경.>

동탄 지프 전시장은 총면적 430㎡(약 130평) 규모 신축 건물이다. 차량 전시 공간과 컨설팅 룸, 고객 라운지가 한눈에 들어오는 오픈 구조로 넓은 개방감을 제공한다. 모던 블랙과 내추럴 우드 컬러 인테리어 조합으로 고급스러움은 물론 지프 고유의 아웃도어 감성을 전달한다.

지프 대표 차량을 살펴볼 수 있는 '히어로 카 존', 차량 컬러와 인테리어 등 다양한 옵션을 맞춤형으로 선택하고 간접 체험할 수 있는 '피팅 라운지', 1:1 맞춤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컨설팅 존'을 마련했다. 고객은 터치식 스펙 보드로 전시 차량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동탄 지프 전시장 내부.
<동탄 지프 전시장 내부.>

지프는 동탄 지프 전시장 개장을 기념해 오는 12일 사전예약과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시승 행사를 연다. 전시장을 방문해 구매 상담과 시승하는 모든 고객에게 다기능 폴딩 박스를 증정한다. 이어 19일에는 이동식 오프로드 모듈 체험행사를 진행한다.

파블로 로쏘 FCA코리아 사장은 “경기 지역 고객의 높은 수요에 탄력 대응하기 위해 동탄 지프 전시장을 신설하게 됐다”면서 “연내 분당과 원주 전시장 전환 작업을 마무리해 전국 18개 지프 전용 전시장을 완성하겠다”고 말했다.

정치연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