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폐질환 논란' 액상형 전자담배, 계속 펴도 될까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미국 전역 일부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자 사이에서 폐질환 환자가 발생해 국내 흡연자들의 혼란이 가중되고 있다. 미국 식품의약청(FDA)은 확인된 환자 578명 가운데 78%가 국내에서는 마약으로 분류되는 '카라비놀수소'(THC) 성분을 흡입했다고 밝혔다.

장준석기자 gbjj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