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구글, 스마트폰 '픽셀4' 공개··· '레이다'로 얼굴 인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구글 픽셀4
<구글 픽셀4>

구글이 레이다로 얼굴인식을 하는 기능이 탑재된 '픽셀4'를 공개했다.

구글은 15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개최한 연례 하드웨어 공개 행사에서 픽셀4 시리즈와 무선 이어폰 '픽셀 버즈', 노트북 '픽셀북 고' 등을 발표했다.

픽셀4 시리즈는 5.7인치 픽셀4와 6.3인치 픽셀 XL 등 2종이다. 상단 베젤부에 '셀리 레이다'라는 신기술을 적용, 빠른 속도의 얼굴인식 기능을 제공한다.

후면에는 아이폰11 시리즈와 같은 정사각형 디자인의 카메라 모듈을 탑재했다. 야간 카메라 기능을 개선, 야간 촬영 모드를 활용해 은하수를 포함한 밤하늘 별까지 찍을 수 있도록 했다.

자동차 사고를 파악하고 자동으로 응급전화를 걸어주는 '자동차 충돌사고 감지' 기능도 탑재했다.

인공지능을 활용한 자동 녹취 기능도 장착했다. 실시간으로 음성을 문자로 전환할 수 있다. 오프라인 상태에서도 사용 가능하며 한국어도 지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픽셀4 출시 가격은 799달러다. 미국에서 24일 출시 예정이다. 한국은 출시 대상 국가에 포함되지 않았다.

구글 픽셀 버즈
<구글 픽셀 버즈>

무선이어폰 픽셀버즈는 주변 환경에 따라 자동으로 볼륨이 조절되는 '적응형 사운드' 기술을 탑재했다. 스피커와 센서를 개선했고 가격은 179달러부터다. 내년 봄 출시 예정이다.

픽셀북 고는 13.3인치 디스플레이를 지닌 경량 노트북이다. 12시간에 이르는 배터리 수명과 신형 마그네슘 외장 등을 갖췄다. 가격은 649달러다.

구글은 스마트홈 '네스트' 서비스와 제품도 공개했다. 내년부터 모든 네스트 관련 기기를 지원하는 구독형 서비스 '네스트 어웨어'를 선보일 예정이다.

클라우드 기반 게임 스트리밍 서비스 '스타디아'는 다음 달 19일 월 구독료 9.99달러에 출시할 예정이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