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 24일 LG사이언스파크서 ICT 협력 논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 전경.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 전경.>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이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를 방문한다.

20일 재계에 따르면 펠리페 6세 국왕은 24일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LG 고위 관계자들과 면담한다. 펠리페 6세 국왕은 23~24일 양일간 한국을 국빈방문, 23일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한다. 이번 방한은 문 대통령의 초청으로 이뤄졌다.

스페인 국왕의 방한은 1996년 후안 카를로스 1세 국왕 방한 이후 23년 만이다. 후안 카를로스 1세 국왕은 펠리페 6세 국왕의 부친이다.

펠리페 6세 국왕은 LG사이언스파크에서 첨단기술을 살펴볼 예정이다. 또 LG 관계자들과 만나 스페인 ICT 분야 협력, 투자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스페인은 유럽 주요시장 중 하나다. LG전자는 인공지능(AI) 가전관리 서비스인 '프로액티브 서비스'를 연내 스페인을 비롯한 유럽 주요국가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스페인 마드리드 이베리아법인 내 친환경 가옥 'LG홈'을 설치하고 집 안팎으로 LG전자 제품을 선보이기도 했다.

어떤 인물이 펠리페 6세 국왕을 맞이할 지도 주목된다. 국빈이 LG사이언스파크를 찾은 만큼, LG그룹에서도 최고위급 인사가 직접 의전할 가능성이 점쳐진다.

LG그룹 관계자는 “확인해줄 수 없는 사안”이라고 답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