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3일 창업공모전 결선...창업 유망주 10개팀 '진검승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경기도청 북부청사 전경.
<경기도청 북부청사 전경.>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유망 창업기업 발굴을 위한 '새로운 경기 창업공모 2019' 창업부문 결선대회가 23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기가홀에서 개최된다.

이번 결선대회는 창업부문 참여자 260개팀 중 서류·면접·발표 심사 등을 거쳐 선발된 10개팀이 참한다. 8000만원 상금을 놓고 전문가 및 청중평가단 앞에서 사업모델을 설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대회는 시군 창업경진대회 입상자는 서류심사를 면제하는 등 도내 시군과 연계성을 강화해 '경기도 대표 창업 리그전'이라는 위상을 정립하는데 초점을 뒀다. 워크숍, 사업설명회, 간담회 등을 개최해 공모전 참가자들에게 사업계획 작성, 프리젠테이션 및 피칭 등에 관한 멘토링을 지원했다.

결선대회 심사는 전문 평가단 80%, 일반 청중평가단 20%를 합산하는 식으로 이뤄진다. 전문 평가단으로는 경영분야 대학교수를 비롯해 창업컨설턴트, 창업보육센터 매니저, 엑셀러레이터, 투자사 매니저 등이 참여한다.

심사 결과 상위 점수 5개팀을 입상자로 선정한다. 입상자에게는 상금과 함께 경기벤처창업지원센터 입주 및 사업화지원사업 참여시 가점, 특례보증 혜택, 해외진출 프로그램 참여기회 부여 등 경기도가 주관하는 창업지원사업에 대한 각종 혜택이 주어진다.

2일 열린 '새로운 경기 창업공모 2019' 재창업 분야 결선대회에서는 엠브리드, 사람과수목, 케이비엠에스, 캔들비랩스, 펠트대장 등 총 5개 기업을 최종 입상자로 선정했다.

창업공모전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벤처기반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