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으로 교통카드 충전 가능해진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이폰으로 교통카드 충전 가능해진다

티모넷(대표 박진우)은 국내 최초로 아이폰에서 교통카드 충전이 가능한 iOS 버전 NFC 충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7일 밝혔다.

아이폰 사용자도 부비NFC 앱을 이용하면 현금을 들고 편의점이나 지하철역 등 오프라인 충전소를 찾아갈 필요 없이 교통결제를 할 수 있다. 교통카드 잔액을 충전하는 방법은 간단하다. NFC 기능을 활성화한 스마트폰에서 부비NFC 앱을 실행해 충전할 금액을 결제한 후 플라스틱 교통카드를 스마트폰 뒷면에 접촉하면 된다.

이선구 티모넷 부사장은 “이제 아이폰 이용자도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플라스틱 교통카드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티모넷은 올해 안에 넥슨, 아프리카TV, 11번가 등 온라인에서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는 서비스도 출시할 계획이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