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707기 동기회, 해병대 후배 복지 위해 6천만원 다기능 자동세척기 기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해병대 707기 동기회는 최근 전방에 소재한 해병부대에서 하반기 정기모임을 갖고 후배 장병의 복지향상을 위해 다기능 자동세척기 2대를 기부하는 기념식을 가졌다.
<해병대 707기 동기회는 최근 전방에 소재한 해병부대에서 하반기 정기모임을 갖고 후배 장병의 복지향상을 위해 다기능 자동세척기 2대를 기부하는 기념식을 가졌다.>

해병대 707기 동기회(회장 김기태)가 전방에서 군복무중인 해병대 제 2사단 A부대 후배 장병의 복지 향상을 위해 다기능 자동세척기 2대를 쾌척한다. 1대당 도입 가격이 약 3000만원대에 달한다는 점을 감안하면 해병대 특정 기수가 독자적으로 무상 기증하기엔 녹록치 않다는 점에서 후배 장병을 아끼는 배려심이 읽혀진다.

A해병 부대에 설치되는 다기능 자동세척기는 방탄헬멧, 방독면, 전투화, 생활화 등 4가지 군 보급품을 1대 장비 안에서 세척·탈수·건조 등 세탁 단계를 연속적으로 진행할 수 있는 최신 장비이다. 해병대 707기는 다양한 제품을 놓고 성능을 비교 검토한 끝에 중소기업 (주)재산이 국내 최초 개발한 다기능 자동세척기를 기증 제품으로 낙점했다. 후배 장병에게 이왕 '통 큰 선물'을 선사하는 김에 구매 가격 부담을 뒤로 한 채 품질과 성능을 선택의 방점에 뒀다.

(주)재산의 전투화 자동세척기.
<(주)재산의 전투화 자동세척기.>

(주)재산의 다기능 자동세척기는 방탄헬멧 10분, 방독면 15분, 전투화 25분, 생활화 20분 내에 세척부터 건조까지 개인 보급품 세탁을 빠른 시간 내 마무리할 정도로 세척 성능이 탁월한 게 특징이다.

특히, 다기능 자동 세척기는 내피와 외피를 분리하지 않고 방탄 헬멧을 통채로 세탁할수 있는 것은 물론 전투화·생활화도 끈을 일일이 풀지 않은 채로 세척·탈수·건조까지 한 번에 완료,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현재 상당수 장병들은 방탄헬멧·전투화·생활화 등을 햇빛에 말리거나 가정용 세탁기·자외선 건조기 등을 사용하는 탓에 세척·건조에 오랜 시간을 낭비하고 냄새 제거에도 애를 먹는 군 복무 환경에 놓여있다.

따라서 A 해병부대 장병들은 해병 707기 500여명 선배들이 십시일반으로 비용을 모아서 기증한 다기능 자동 세척기 도입을 계기로 내년 초부터 비위생적인 개인 보급품 착용 환경에서 벗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전술 훈련을 마친 후 땀과 이물질이 깊숙이 배이거나 물에 흠뻑 젖은 방탄헬멧·전투화·생활화를 빠른 시간 내 세척·건조해 위생 상태를 청결하게 상시 유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우천 시 젖은 전투화 등 군 보급품을 신속하게 건조하고 곧바로 착용, 습진·무좀 등 피부질환을 예방함으로써 장병 복지와 군전투력 향상에 적지 않게 도움을 줄 전망이다.

김기태 해병대 707기 동기회 회장은 “상당수 동기가 군대에 아들을 보낸 데다 지난 10년간 동기 모임을 꾸준히 가져오면서 회비를 허투루 사용하지 말고 의미 있는 데 사용해보자는 취지에서 동기들이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기부금 6000만원이 사실 부담스럽지만 많은 논의를 거친 끝에 해병의 긍지를 가슴에 담아 한번 해병은 영원한 해병임을 실천해 군 전투력 향상에 조금이나마 보탬을 주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