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오비 그룹, 후오비 클라우드 사업 확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후오비 그룹, 후오비 클라우드 사업 확장

후오비 코리아는 후오비 아르헨티나가 현지에 데이터 센터 설립을 위해 1억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라고 8일 밝혔다. 아르헨티나 내 블록체인 전용 데이터 센터로는 가장 큰 규모가 될 전망이다.

카를로스 반피 후오비 아르헨티나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아르헨티나 내 블록체인 인프라를 개선하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후오비 그룹 레온 리 CEO는 아르헨티나 금융 관계자들을 만나 아르헨티나의 경제 발전을 위한 블록체인 역할에 대해 협의했다.

후오비 그룹은 지난 10월 '후오비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한 후오비 아르헨티나를 론칭했다. 향후 아르헨티나 법정화폐 페소(Peso, ARS)로 암호화폐 구입, 코인 간 거래도 가능할 예정이다. 또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기존 파트너 외에도 국가 내 규제화된 금융기관과의 협업으로 암호화폐를 거래할 수 있는 비즈니스를 추진 중이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