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만사, DLP와 EDR 결합한 '프라이버시-i EDR'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소만사 로고. 소만사 제공
<소만사 로고. 소만사 제공>

소만사(대표 김대환)가 내부정보유출방지(DLP) 솔루션 '프라이버시-i'에 엔드포인트탐지·대응(EDR) 기능을 결합한 '프라이버시-i EDR'을 출시했다.

'프라이버시-i EDR'은 데이터 중요도에 따라 보호 수준을 차별화하고 엔드포인트 내 중요 정보를 주기적으로 식별한다. 위협 감지 시 엔드포인트에 설치된 탐지 엔진이 중요 정보를 우선 보호한다.

'프라이버시-i' 에이전트에 EDR 기능을 추가하는 방식으로 구축할 수 있어 프로젝트 기간을 단축시킨다. 사이버킬체인 관리보고서 '마이터 어택(MITRE ATT&CK)' 프레임을 반영해 완성도와 안정성도 높였다.

최일훈 소만사 부사장은 “DLP와 EDR을 결합한 이번 솔루션으로 외부 공격에 의한 유출과 데이터 파괴·암호화로부터의 보호까지 고객에게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