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개발청, 건설기계부품연구원·한국산업기술시험원 입주계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새만금개발청(청장 김현숙)은 3일 건설기계부품연구원(원장 윤종구)·한국산업기술시험원(원장 정동희)과 각각 입주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새만금 산단 2공구에 들어서는 건설기계부품연구원은 1만7000㎡,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은 2만1000㎡ 부지에 각각 145억원, 191억 원을 투자해 연구시설을 건축한다.

건설기계부품연구원은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스마트 건설기계 연구단지를 조성, 미래형 건설기계에 대한 선제적 기술개발과 첨단기술을 검증·지원하는 기반을 구축할 예정이다.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은 새만금 재생에너지 클러스터를 기반으로 재생에너지 전반에 대한 시험·인증, 기술개발 지원 등 다양한 연구개발을 위해 수상태양광 평가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새만금개발청은 2개 연구기관 이외에도 해상풍력 및 에너지산업 관련 지원센터, 자율차 관련 인증센터, 태양광·풍력·전기차 관련 국가종합실증단지 등 다양한 연구시설도 유치할 예정이다. 연구기관이 입주하면 관련 산업 유치 및 기업 입주가 가속화되고 인력 양성과 일자리 창출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용태 새만금개발청 산업진흥과장은 “이번에 입주하는 건설기계부품연구원과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이 활발히 연구와 기술개발을 추진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나아가 입주기업과 연구기관이 연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가운데)이 윤종구 건설기계부품연구원장(왼쪽), 정동희 한국산업기술시험원장과 입주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가운데)이 윤종구 건설기계부품연구원장(왼쪽), 정동희 한국산업기술시험원장과 입주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군산=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