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복지진흥원, 18일 '2020년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 실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산림복지진흥원, 18일 '2020년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 실시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이 오는 18일 대전 서구 둔산동 문정중학교에서 '2020년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을 실시한다.

이번 평가시험은 산림청이 주최하고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주관해 진행하며, 1급 411명과 2급 674명 등 모두 1085명을 대상으로 치러진다.

응시자격은 산림, 의료, 보건, 간호 등 관련 학위를 취득하거나 산림교육전문가 경력 등 자격 기준을 충족하고 지정된 양성기관에서 교육과정을 완료해야 한다.

시험은 4과목이며 100점 만점 기준 각 과목당 40점 이상, 평균 60점 이상 득점하면 합격이다.

자격증을 취득하면 국립산림치유원, 치유의숲 등 산림복지시설에서 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국민의 신체·정신적 건강 증진을 돕는 일을 할 수 있다.

이창재 산림복지진흥원장은 “산림치유지도사는 국민 건강과 행복을 책임지는 미래 핵심 일자리”라면서 “앞으로 산림복지 분야 민간영역이 활성화돼 더 많은 일자리가 창출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