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안드로이드폰 65%가 삼성전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의 65%가 삼성전자 제품인 것으로 조사됐다.

세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14억대의 데이터를 분석하는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로컬리틱스는 지난달을 기준으로 제조사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점유율을 조사한 결과, 삼성전자 제품이 전체의 65%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최고급 제품인 갤럭시S 시리즈가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율만 30%에 달했다. 삼성전자 제품 가운데 가장 대표적인 시리즈인 갤럭시S 시리즈가 삼성전자 제품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절반가량(약 46%) 되는 셈이다.

갤럭시S 시리즈 제품군별로는 갤럭시S4가 10%, 갤럭시S3가 15%, 갤럭시S2가 4%, 갤럭시S가 1%를 각각 차지했다.

최신 제품인 갤럭시S4보다 갤럭시S3의 사용량이 1.5배 더 많다. 로컬리틱스는 시장의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갤럭시S4가 그만큼 시장에서 어려움을 겪었거나, 갤럭시S3 등 이전 제품을 보유한 사용자가 업그레이드할 필요성을 못 느꼈기 때문일 것이라고 분석했다.

삼성전자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스마트폰 점유율을 보인 회사는 전체의 7%를 점유한 LG전자였으며 이어 HTC(6%), 소니(5%), 모토로라(4%) 등 순이었다.

오은지기자 onz@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