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헬로비전, 아이폰5S 출시…1년 유무상 보증 서비스 제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CJ헬로비전, 아이폰5S 출시…1년 유무상 보증 서비스 제공

CJ헬로비전(대표 김진석)은 알뜰폰 브랜드 헬로모바일에서 브라이트스타코리아와 공동으로 ‘아이폰5S 리퍼비시(16GB)’를 판매한다고 1일 밝혔다. 브라이트스타코리아는 애플 보상판매 협력사이자 일본 소프트뱅크 그룹사다.

애플 정식 인증을 받은 리퍼비시(수리 상품) 아이폰5S가 판매된다. 샴페인 골드 색상을 우선 출시하며 이달 중순 실버 색상이 추가된다. 이어폰, USB케이블 등 정품 액세서리를 기본 제공하며, 전국 14개 KT M&S 서비스센터에서 1년간 유무상 보증 서비스를 지원한다. 출고가는 64만9000원이다.

2013년 첫 출시된 아이폰5S는 현재 국내에서 새 제품 구입이 어렵고 공기계나 중고폰으로만 거래되고 있다고 CJ헬로비전 측은 소개했다.

김종렬 CJ헬로비전 헬로모바일사업본부장은 “아이폰5S는 애플 마니아들에게 마지막 4인치 액정 디자인 향수가 있다”며 “헬로모바일은 앞으로도 고객이 원하는 단말기와 요금제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용주기자 ky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