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MWC 2016]삼성전자, MWC 2016에서 스마트폰·커넥티드 기기 최고상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 ‘갤럭시S6 엣지’와 ‘기어 S2’가 ‘MWC 2016’에서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가 수여하는 최고의 스마트폰과 최고의 커넥티드 기기 상을 23일(현지시각) 수상했다.

삼성전자 ‘갤럭시 S6 엣지’와 ‘기어 S2’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6에서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가 주는 최고의 스마트폰과 최고의 커넥티드 기기 상을 23일(현지시각) 수상했다.
<삼성전자 ‘갤럭시 S6 엣지’와 ‘기어 S2’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6에서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가 주는 최고의 스마트폰과 최고의 커넥티드 기기 상을 23일(현지시각) 수상했다.>

GSMA는 지금까지 출시된 스마트 기기 중 가장 혁신적이고 소비자에게 큰 사랑을 받은 제품을 선정해 최고 제품으로 발표한다. 갤럭시S6 엣지는 메탈과 글래스 두 가지 소재의 조화로 아름답고 의미있는 디자인을 선보였다. 강력한 카메라, 디스플레이, 프로세서, 무선충전, 삼성페이 등 세계 최고 수준 기술을 탑재해 스마트폰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삼성전자 ‘갤럭시 S6 엣지’와 ‘기어 S2’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6에서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가 주는 최고의 스마트폰과 최고의 커넥티드 기기 상을 23일(현지시각) 수상했다.
<삼성전자 ‘갤럭시 S6 엣지’와 ‘기어 S2’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6에서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가 주는 최고의 스마트폰과 최고의 커넥티드 기기 상을 23일(현지시각) 수상했다.>

기어 S2는 지난해 세계가전전시회(IFA)에서 처음 공개됐다. 원형 디자인과 휠을 돌려 조작하는 독창적이면서 편리한 사용성으로 소비자와 미디어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최근에는 18K(금 함량 75%) 로즈골드와 100% 플래티넘(백금) 소재로 마감해 명품 시계 디자인 가치를 더한 ‘기어 S2 클래식’ 신규 모델 2종이 출시됐다.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사장은 “이번 수상은 삼성전자 모바일 기기의 혁신성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소비자 일상에 가치를 더하고 고객에게 사랑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바르셀로나(스페인)=

안호천 통신방송 전문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