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2018] SM, 아이리버 손잡고 '디지털 엔터 라이프' 미래 선보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는 12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소비자 가전 전시회 'CES2018'에서 아이리버의 MQS(Mastering Quality Sound)브랜드 '아스텔앤컨(ASTELL&KERN)'과의 공동 브랜드관 '아스텔앤아스파이어(ASTELL&ASPR)'를 운영한다고 밝혔다.(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는 12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소비자 가전 전시회 'CES2018'에서 아이리버의 MQS(Mastering Quality Sound)브랜드 '아스텔앤컨(ASTELL&KERN)'과의 공동 브랜드관 '아스텔앤아스파이어(ASTELL&ASPR)'를 운영한다고 밝혔다.(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SM엔터테인먼트가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18' 무대에서 오디오 기업 아이리버와 함께하는 디지털 라이프 브랜드 'ASTELL&ASPR(아스텔앤아스파이어)'를 선보이며 새로운 엔터테인먼트 미래상을 제시했다.

SM엔터테인먼트 측은 9일(현지시간)부터 오는 12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소비자 가전 전시회 'CES2018'에 참가, 아이리버 MQS(Mastering Quality Sound)브랜드 '아스텔앤컨(ASTELL&KERN)'과의 공동 브랜드관 '아스텔앤아스파이어(ASTELL&ASPR)'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브랜드 'ASTELL&ASPR'는 라틴어 Astell(별)과 영문 Aspire(열망)를 결합한 언어로 스타와 스타일, 기술 등 대표적인 한류문화에 대한 소비자 니즈를 부합한다는 취지로 만들어진 브랜드로, K팝음악·패션과 함께 디지털 디바이스 분야에서도 한류문화를 상징하는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이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ASTELL&ASPR' 브랜드관에서는 CES2018 핵심 트렌드인 '5G 유비쿼터스'에 맞춰 한류문화 대표기업인 SM엔터테인먼트 콘텐츠와 세계적 오디오기술력을 갖춘 아이리버가 힘을 합해 다양한 서비스를 디바이스 형태로 선보이고 있다. 특히 CES2018 휴대용 미디어플레이어부문 '최고혁신상'을 수상한 아스텔앤컨 TERATON 솔루션을 토대로 MQS 수준의 고품질 영상과 음악을 즐길 수 있는 노래방 플랫폼 기반 디바이스 'everysingTV(에브리싱TV)'는 많은 방문객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김영민 SM엔터테인먼트 총괄사장은 “놀라운 속도로 발전 중인 기술은 점차 상향평준화되는 추세로, 이에 따라 기술을 넘어 대중이 요구하는 고음질·고화질·고품질의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퀄리티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면서 “이에 SM엔터테인먼트는 올해 CES '최고 혁신상'을 받은 포터블 MQS 플레이어 아스텔앤컨과 함께하는 'ASTELL&ASPR' 컬래버레이션 제품과 'everysingTV'로 엔터테인먼트의 새로운 미래상을 제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박동선 전자신문엔터테인먼트 기자 dspark@rpm9.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