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18]LG전자 '공감형 AI' 선보인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전자가 26일부터 3월 1일까지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 MWC 2018(World Mobile Congress 2018)'에 참가한다. LG전자는 792제곱미터(㎡) 규모의 부스를 마련해 전작대비 AI를 대폭 강화한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S ThinQ'를 비롯해 실속형 스마트폰인 2018년형 K시리즈, 톤플러스 등 다양한 전략 제품을 전시한다.
<LG전자가 26일부터 3월 1일까지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 MWC 2018(World Mobile Congress 2018)'에 참가한다. LG전자는 792제곱미터(㎡) 규모의 부스를 마련해 전작대비 AI를 대폭 강화한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S ThinQ'를 비롯해 실속형 스마트폰인 2018년형 K시리즈, 톤플러스 등 다양한 전략 제품을 전시한다.>

LG전자가 MWC 2018에서 공감형 인공지능(AI)을 앞세워 세계인의 시선을 사로잡는다는 목표다.

LG전자는 MWC에 792㎡ 규모 부스를 마련했다. AI를 대폭 강화한 'LG V30S 씽큐(ThinQ)'를 비롯해 실속형 스마트폰인 2018년형 K시리즈, 톤플러스 등 다양한 전략 제품을 전시한다.

LG전자는 스마트폰 사용자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능을 분석해 'LG V30S ThinQ'에 누구나 편리하게 쓰고 싶어하는 기능을 중심으로 AI기술을 접목했다.

'AI 카메라'는 카메라로 사물을 비추면 자동으로 최적의 촬영 모드를 추천한다. 피사체를 분석해 △인물 △음식 △애완동물 △풍경 △도시 △꽃 △일출 △일몰 등 8개 모드 중 하나를 추천한다.

'Q렌즈'는 피사체의 정보, 관련 제품 쇼핑, QR 코드 분석까지 한 번에 알려준다. '브라이트 카메라'는 AI 알고리즘을 이용해 촬영 환경의 어두운 정도를 분석해 기존보다 최대 2배까지 밝은 사진을 찍을 수 있게 한다.

자주 쓰는 기능은 스마트폰을 열지 않고도 음성으로 바로 실행할 수 있는 '구글 어시스턴트'도 선보인다. 또 구글 어시스턴트에서 음성으로 동작하는 LG만의 편의 기능도 크게 늘렸다.

부스 내에 '씽큐존'을 마련해 모바일과 인공지능 가전이 함께 하는 일상생활도 소개한다. 이용자는 스마트폰으로 세탁실, 주방, 거실 등 실제 생활 공간에서 AI 가전 제품을 제어하는 상황을 연출해 인공지능으로 더 윤택해지는 삶의 모습을 제시한다.

LG전자는 카메라 기능을 대폭 강화한 실속형 스마트폰 제품군 '2018년형 K 시리즈'를 선보인다. 매력적인 가격과 차별화된 카메라 기능으로 해외 시장에서도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힌다는 전략이다.

2018년형 LG K10은 전면에 800만 화소 카메라를 장착했다. 촬영하고자 하는 피사체만 또렷이 초점을 맞춰 더욱 돋보이게 하는 아웃포커싱 기능도 처음으로 탑재됐다. 후면의 1300만 화소 카메라는 '위상 검출 자동 초점(PDAF' 기술을 적용해 전작 대비 초점을 맞추는 속도가 23% 빨라졌다.

2018년형 LG K8은 어두운 곳에서 촬영할 때 좀 더 밝고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도록 저조도 촬영 모드를 업그레이드했다. 셀카를 찍을 때는 화면이 가장 밝은 흰색으로 변해 플래시 역할을 해준다.

LG전자가 26일부터 3월 1일까지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 MWC 2018(World Mobile Congress 2018)'에 참가한다. LG전자는 792제곱미터(㎡) 규모의 부스를 마련해 전작대비 AI를 대폭 강화한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S ThinQ'를 비롯해 실속형 스마트폰인 2018년형 K시리즈, 톤플러스 등 다양한 전략 제품을 전시한다.
<LG전자가 26일부터 3월 1일까지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 MWC 2018(World Mobile Congress 2018)'에 참가한다. LG전자는 792제곱미터(㎡) 규모의 부스를 마련해 전작대비 AI를 대폭 강화한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S ThinQ'를 비롯해 실속형 스마트폰인 2018년형 K시리즈, 톤플러스 등 다양한 전략 제품을 전시한다.>

LG전자는 지속적으로 스마트폰에 시즌 별 특성을 잘 나타내는 컬러 등 다양한 색상을 적용, 고객들이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선택의 폭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LG전자는 구글 어시스턴트 전용버튼과 구글 실시간 번역 기능을 탑재한 블루투스 헤드셋 톤플러스 신제품도 선보인다. 사용자가 전용버튼을 활용해 '오케이 구글' 기본 명령어를 말할 필요 없이 간편하게 구글 어시스턴트 탑재 스마트폰의 음성인식 기능을 이용하도록 설계됐다.

LG전자는 구글 실시간 번역 기능을 톤플러스 신제품에 탑재할 예정이다. 사용자가 톤플러스를 통해 말하면 스마트폰을 통해 상대방의 언어로 번역되어 들려지고, 상대방이 스마트폰으로 사용자에게 말하면 톤플러스를 통해 사용자의 언어로 들려준다.

황정환 LG전자 MC사업본부장(부사장)은 “고객 입장에서 생각하고 사용자를 배려하는 기능을 담은 AI기술을 집약해 고객에게 실질적인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

LG전자가 26일부터 3월 1일까지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 MWC 2018(World Mobile Congress 2018)'에 참가한다. LG전자는 792제곱미터(㎡) 규모의 부스를 마련해 전작대비 AI를 대폭 강화한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S ThinQ'를 비롯해 실속형 스마트폰인 2018년형 K시리즈, 톤플러스 등 다양한 전략 제품을 전시한다.
<LG전자가 26일부터 3월 1일까지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 MWC 2018(World Mobile Congress 2018)'에 참가한다. LG전자는 792제곱미터(㎡) 규모의 부스를 마련해 전작대비 AI를 대폭 강화한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S ThinQ'를 비롯해 실속형 스마트폰인 2018년형 K시리즈, 톤플러스 등 다양한 전략 제품을 전시한다.>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