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18]KT, 스위스 VR 사업자에 독자 플랫폼 공급 '유럽 VR 시장 공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는 26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18'에서 스위스 VR 사업자 세컨드월드에 플랫폼 및 콘텐츠를 공급하기로 했다.
프랭크 마일렛 세컨드월드 CEO와 고윤전KT 미래사업개발단장(앞줄 왼쪽 네번째부터)을 비롯, 양사 관계자가 업무협약식 이후 기념 촬영했다.
<KT는 26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18'에서 스위스 VR 사업자 세컨드월드에 플랫폼 및 콘텐츠를 공급하기로 했다. 프랭크 마일렛 세컨드월드 CEO와 고윤전KT 미래사업개발단장(앞줄 왼쪽 네번째부터)을 비롯, 양사 관계자가 업무협약식 이후 기념 촬영했다.>

KT가 스위스를 시작으로 유럽 가상현실(VR) 시장 공략 포문을 열었다. 레저·카페 등 다양한 분야에서 VR 사업을 추진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 급성장하는 유럽 VR 시장을 정조준한다.

KT는 26일(현지시간) 'MWC 2018'에서 스위스 VR 사업자 '세컨드월드'에 VR 플랫폼과 콘텐츠를 공급하기로 했다. KT는 VR 플랫폼과 VR 어트랙션(체험기기) 2종을 제공한다. 세컨드월드는 KT 플랫폼으로 다양한 VR 콘텐츠를 네트워크로 제공한다.

세컨드월드는 향후 문을 열 10여개 이상 VR 체험장에도 KT 플랫폼을 적용한다. VR 체험장뿐만 아니라 레저·카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플랫폼을 활용할 계획이다. 스위스는 부족한 레저시설로 인해 VR 체험시설 수요와 성장 가능성이 높다.

KT는 세컨드월드를 비롯, 유럽 사업자와도 협력한다.

고윤전 KT 미래사업개발단장은 “실감형 미디어 산업 전반에 걸친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해 국내외 다양한 사업자와 협력, VR 시장을 확대할 예정”이라면서 “국내 콘텐츠 사업자가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프랭크 마일렛 세컨드월드 CEO는 “스위스와 인근 국가에 KT 혁신기술을 선보일 수 있는 중요한 기회를 마련했다”면서 “다양한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랭크 마일렛 세컨드월드 최고경영자(CEO)와 고윤전 KT 미래사업개발단 단장이 VR 플랫폼과 콘텐츠를 공급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프랭크 마일렛 세컨드월드 최고경영자(CEO)와 고윤전 KT 미래사업개발단 단장이 VR 플랫폼과 콘텐츠를 공급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스페인(바르셀로나)=

안호천 통신방송 전문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