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성비의 모든 것' 세텍 메가쇼 2018 시즌1, 오는 18일까지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시 중소기업지원기관 서울산업진흥원(이하 SBA)가 우수 중소기업의 활로모색과 소비자들의 알뜰한 소비생활을 촉진하는 대표행사 'SETEC메가쇼'를 진행한다.

SBA측은 전시전문기업 메가쇼와 공동으로 오는 18일까지 서울 대치동 세텍전시장에서  'SETEC 메가쇼 2018 시즌1'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SETEC메가쇼'는 생활·주방·식품·가전·가구 등 소비재 전 품목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라이프 스타일 전시회다.

올해는 전국 약 250개 기업(400부스)이 메가리빙쇼, 메가뷰티풀쇼, 메가푸드쇼, 메가라이프스타일쇼, Mr.메가쇼 등 5가지 테마로 나뉘어, 뛰어난 성능 대비 저렴한 가격의 소위 '갓성비' 제품들이 대거 출품될 예정이다.

여기에 롯데홈쇼핑, GS홈쇼핑, 하나로마트 등 국내외 유명 대형유통사 48개사와 MD 70명과 함께하는 1:1 유통수출상담회(15~16일)와 함께 주요 참가기업 60사의 신제품 전시회 '세텍메가쇼 2018 시즌 1 쇼케이스'도 함께 진행돼 참가기업들의 안정적인 판로확보 마련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세텍 메가쇼 2018 시즌1' 입장료는 5000원이며, 홈페이지 사전 등록시 무료로 입장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구선 SBA 산업거점본부장은 "SETEC메가쇼는 고객에게 가성비 좋은 제품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줄 뿐만 아니라, 기업의 소비자 지표를 확인할 수 있는 현장으로서 매년 관람객 4만명 이상을 달성하는 등 호응을 얻고 있는 국내 최대 라이프스타일 전시회다"라며 "이번 SETEC 메가쇼 2018 시즌 1에서는 보다 많은 대형 유통사와의 1:1 구매·수출 상담회를 통해 중소기업의 대형유통사 진입과 신규 판로개척 등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에 열린 '세텍 메가쇼 2017 시즌2'는 경기도 일자리재단·경북 중소기업 공동브랜드 '실라리안' 등 전국 11개 지자체?협회 공동관을 포함한 중소기업 278사가 참가한 가운데, 대형 유통사 1:1 구매 상담회 개최 결과 130개사 참여, 약 113억원의 계약 추진 성과를 달성한 바 있다.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