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SBA, '2018 크리에이티브 포스'공개 모집…'서울·한국 알릴 글로벌 첨병' 결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이하 SBA)이 구축한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 군단(MCN) '서울시-SBA 크리에이티브 포스'가 새로운 위용을 갖추고 더 크게 나아간다.

SBA측은 오는 17일까지 글로벌 동영상플랫폼 유튜브를 통해 60팀 규모의 '2018 서울시-SBA 크리에이티브 포스' 공개모집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크리에이티브 포스'는 지난해 4월부터 서울시와 SBA가 운영중인 140팀 규모의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MCN) 그룹으로, 서울과 한국의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글로벌 영역에 소개하는 데 역량을 다하고 있다.

이번 신규팀 모집은 보다 다양한 영역에서 서울시와 우수 중소기업을 국내외에 알릴 크리에이터 풀(Pool)을 갖춤과 동시에, MCN 생태계의 역량과 경쟁력을 더욱 높여가기 위한 노력으로 추진되는 것이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특히 신규 '크리에이티브 포스' 팀에 대해서는 △서울 상암동 소재 에스플렉스 1인미디어 사용 멤버십 △메가 크리에이터 및 방송현업인 멘토링 △크리에이터 간 네트워킹 등의 제작능력 향상 프로그램 참여기회와 함께, 서울시 관광자원과 우수 중소기업 영상콘텐츠를 제작하는 제작지원금 프로그램과 기업 비즈매칭 등의 기회를 지원돼 안정적이면서도 수준 높은 콘텐츠 육성을 꾀할 수 있다는 점이 눈에 띤다.

응모자격은 서울에서 활동가능한 1인 창작자라면 누구나 가능하며, SBA의 중점 지원 분야인 만화·게임·애니메이션·웹툰·캐릭터 등 콘텐츠산업에 특화된 크리에이터라면 가점이 부여된다.

응모방법은 오는 17일까지 자신의 유튜브채널에 '#2018SBA1인미디어' 해시태그를 포함한 제목의 콘텐츠 영상(응모작은 서울시-SBA 홍보 등 공익목적 활용가능, 모방콘텐츠 경우 선정 이후라도 자격취소)을 게재한 후, SBA 홈페이지 사업신청 페이지에서 게재한 콘텐츠 링크와 함께 신청하면 된다.

응모 결과는 오는 23일 SBA 홈페이지 내 공지사항에 발표되며, 선정된 1인 크리에이터는 4월 27일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게 된다.

박보경 SBA 콘텐츠산업본부장은 "이번 공개모집을 통해 애니메이션, 웹툰, 게임, 캐릭터 기업 등과 연계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1인 크리에이터를 발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SBA는 1인미디어 군단 '크리에이티브포스' 모집과 함께, 서울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 내 1인미디어 시설의 운영·관리와 예약시스템, 창작자-기업간 매칭 플랫폼을 함께 구축해갈 전문운영사를 오는 18일까지 모집한다. 자세한 사항은 SBA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