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매크로 댓글 조작, 여론을 좌지우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온라인 포털사이트 뉴스를 통해 여론 조작을 시도한 일당과 이들이 사용한 자동추천 매크로 프로그램이 논란입니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에 따르면 특정 기사 댓글의 추천 수를 조작해 사이트 운영을 방해한 혐의로 A 씨 등 3명을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14일 밝혔습니다.

매크로란 한 번의 입력으로 특정 작업을 반복할 수 있도록 제작된 프로그램이며 업무의 효율과 편리성을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이후 온라인게임의 사냥과 아이템 확보를 위해 주로 사용 됐습니다.

또 아이돌 콘서트의 공연이나 야구장 티켓 구매를 위해 암표시장에서도 쓰이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그동안 개인의 이익만을 위해 사용 됐다고 알려진 프로그램이 댓글 추천 등 정치적 목적을 위해 동원된 것은 처음이기에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김동현기자 d-m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