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남북정상회담]김정은 위원장 "출발선에서 신호탄 쏜다는 마음가짐으로 왔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018 남북정상회담]김정은 위원장 "출발선에서 신호탄 쏜다는 마음가짐으로 왔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7일 남북정상회담에 앞선 모두발언에서 “평화와 번영, 북남관계에서 새로운 역사를 쓰는 그런 순간에서, 출발선에서 신호탄을 쏜다는 그런 마음가짐으로 왔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오늘 현안 문제와 관심사에 대해 툭 터놓고 얘기하고 좋은 결과를 만들어 내겠다”며 “이 자리를 빌어서 지난 시기처럼 원점으로 돌아가고 이행하지 못하는 결과보다는 우리가 마음가짐을 잘해 미래를 바라보며 지향성 있게 손잡고 걸어가는 계기가 되자”고 말했다.

이어 김 위원장은 “반드시 필요한 이야기를 하고 좋은 결과를 만들어 내겠다는 것을 문재인 대통령께도 약속드린다”고 덧붙였다.

김 위원장은 만찬 음식과 관련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평양냉면을 갖고왔다”며 “대통령께서 편안한 마음으로 맛있게 드셨으면 (좋겠다)”고 했다.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