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정상회담]김정은 위원장, 숙소 세인트 리지스 호텔 도착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 트위터
<사진: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 트위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10일 오후 싱가포르에 도착, 숙소인 세인트 리지스 호텔로 이동했다.

김 위원장의 도착은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이 공식 확인했다. 발라크리쉬난 장관은 이날 트위터에 “방금 싱가포르에 도착한 김정은 위원장을 환영한다”는 트윗과 함께 비행기 트랙에서 내린 김 위원장을 직접 영접한 사진을 함께 올렸다. 싱가포르 유력매체 스트레이츠 타임스는 김 위원장이 이날 오후 2시 36분(한국시간 3시 36분) 에어차이나 소속 보잉 747기 항공기를 타고 싱가포르 창이공항에 도착했다고 보도했다.

최호 산업정책부기자 snoop@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