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정상회담]문 대통령, 북미정상 만나는 오전 10시 국무회의 주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오전 10시 청와대 본관에서 열리는 제26회 국무회의를 주재한다. 공교롭게도 국무회의가 열리는 오전 10시(현지시간 오전 9시)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싱가포르 남부 센토사섬 소재 카펠라 호텔에서 만나는 시간이다.

국무회의 주재하는 문재인 대통령<출처:청와대>.
<국무회의 주재하는 문재인 대통령<출처:청와대>.>

청와대 관계자는 “전날 수석보좌관회의에서 북미정상회담에 대한 입장을 밝힌 만큼 오늘 국무회의 모두발언에서는 또 이야기 하진 않을 것으로 보인다”며 “지방선거와 관련해 선거 독려를 하지 않을까 싶다”고 말해다.

문 대통령은 이날 북미정상회담이 끝난 뒤 회담과 관련한 별도 메시지를 발표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전날 수석보좌관회의에서 “두 지도자가 서로의 요구를 통 크게 주고받는 담대한 결단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성현희 청와대/정책 전문기자 sungh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