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3D프린팅 산업 육성 추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전시, 3D프린팅 산업 육성 추진

대전시가 3D프린팅 산업을 집중 육성한다.

대전시는 오는 2021년까지 58억원을 투입해 3D프린팅 충청권 거점센터를 활용한 3D프린팅 인프라 구축 및 연구개발 지원과 기업지원 및 인력양성 사업에 나섰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또 이와는 별도로 12억5000만원을 투입해 3D프린팅 저변 확산과 시장 창출을 위한 지원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전통 제조방식에 3D프린팅을 접목한 융합제조 및 제조기술 디지털화로 기업 경쟁력을 제고하고, 3D프린팅 수요를 연계해 주는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해 시장을 창출하는 방안도 모색한다.

송국호 대전테크노파크 로봇·융합팀 과장은 “내년까지 10대의 3D프린터를 도입해 스타트업 및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제조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