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오쇼핑, 휴가철 맞아 '여행용 캐리어' 집중 편성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CJ ENM 오쇼핑 부문은 7월 '여행용 캐리어' 상품 편성을 전월 대비 2배 이상 확대한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해외여행객 수 증가에 따라 관련 상품 수요가 증가하는데 따른 전략이다.

CJ ENM 오쇼핑부문의 최근 3년 간 여행용 캐리어 매출은 연 평균 11% 성장했다. 여름 휴가가 집중된 7~8월 매출이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CJ ENM 오쇼핑부문은 이 달 초부터 TV홈쇼핑 프라임 타임 금요일 밤, 주말 오전 및 저녁 시간대에 여행용 캐리어 방송을 집중 편성했다. 휴가를 떠나기 위해 여행용품 준비에 나서는 가족 단위 고객을 노린다. 이 달 말에는 신상품도 출시할 계획이다.

21일 저녁 7시 30분에는 여행용 캐리어 브랜드 '내셔널지오그래픽'의 '트레비아(Trevia)'를 선보인다. 독일 바이엘그룹 화학회사 '코베스트로'에서 제작한 폴리카보네이트 소재를 사용해 제품 안전성과 바퀴 내구성을 강화했다.

방송에서는 기내형 캐리어, 화물형 캐리어, 백팩, 여권지갑, 소품 정리백 4개, 캐리어 커버 등 총 9종 구성 상품을 제안한다. 판매 가격은 27만8000원이다. 방송에서 주문하는 모든 고객에게는 '트래블백'을 증정한다.

해당 제품은 16일부터 CJ몰에서 미리 주문할 수 있다. 미리 주문 고객에게는 추가 사은품으로 '크로스백'을 제공한다.

CJ ENM 오쇼핑, 휴가철 맞아 '여행용 캐리어' 집중 편성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