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재정 데이터 '경기데이터드림' 통해 일반에 공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경기데이터드림 홈페이지.
<경기데이터드림 홈페이지.>

예산과 지출, 계약 금액 등 경기도 재정과 관련된 모든 데이터가 일반에 개방된다.

경기도는 6일부터 '경기데이터드림'을 통해 예산과 지출, 계약 등 재정 관련 데이터 일체를 공개한다고 5일 밝혔다. 개방하는 데이터에는 별도 정보공개 청구가 있어야 볼 수 있었던 데이터도 포함된다.

개방대상 데이터는 도 전체 부서·세부사업단위별 예산과 지출, 계약내역이다. 예산 데이터로는 예산 총액, 지급누계액, 집행잔액이, 지출 데이터로는 지출일자, 지출개요, 지급액, 거래처명, 사업자등록번호 등이 개방된다. 계약 데이터에는 계약명, 계약일자, 계약방법과 금액, 주도급자명, 사업자등록번호 등이 있다.

재정 데이터는 도민 누구나 별도 신청 없이 열람은 물론 다운로드할 수 있다. 도는 2017~2018년 데이터를 우선 개방하고 순차적으로 과거데이터도 개방할 예정이다.

박종서 경기도 빅데이터담당관은 “도 재정뿐 아니라 재정에 대한 데이터 또한 도민이 주인이라는 이재명 경기도지사 방침에 따라 데이터를 개방하기로 했다”면서 “도민 세금이 어떻게 사용되고 있는지 누구나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도는 개방된 재정데이터가 현재 진행 중인 '주민참여예산제'와 예산낭비를 감시하는 '예산바로쓰기 도민감시단' 활동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경기데이터드림은 경기도의 공공데이터를 한 곳에 모아 놓은 사이트로 CCTV 현황, 전기차 충전소 현황, 지식산업센터 현황 등 총 1400여종 공공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다.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