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일본에 '글로벌 PB 연구단' 파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증권은 일본 현지에 2018년 '글로벌 PB 연구단' 20여명을 7일 파견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연구단은 올해 해외주식 우수 성과를 낸 PB를 선발했다. 2박 3일간 일정으로 일본 현지 제휴 증권사인 SMBC 닛코증권을 비롯 도쿄거래소와 일본 대표 기업인 돈키호테와 라인, 라쿠텐을 직접 방문한다.

삼성증권 PB는 디플레이션에서 벗어나 기업들의 실적 상승을 기반으로 장기적인 성장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일본 증시에 대해 직접 확인하고, 현지 대표기업의 CFO 및 IR담당자들과 직접 만나 기업의 향후 전망에 대해 확인한다.

삼성증권은 일본에 이어 미국, 중국 등으로 파견을 지속할 계획이다.

삼성증권 글로벌 PB 연구단이 7일 일본 돈키호테를 방문했다.
<삼성증권 글로벌 PB 연구단이 7일 일본 돈키호테를 방문했다.>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