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손가락 대면 시동 '부릉' 지문인식 자동차 나온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현대·기아자동차가 내년 스마트 지문 인식 시스템을 탑재한 자동차를 세계 최초로 시판한다. 지문만으로 잠금장치 해제, 차량 시동, 인포테인먼트 조작 등이 가능하다.

박미옥기자 miok7035@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