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 광역소공인특화지원센터, 맞춤지원 통해 소공인 활성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공동판매전·유통품평회·전시지원 등 다각적 노력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시 중소기업 지원기관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이하 SBA)이 산하 SBA광역소공인특화지원센터를 중심으로 맞춤형 지원을 펼치며 맞춤형 지원이 도심 소공인들의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최근 업계에 따르면 SBA는 광역소공인특화지원센터에 신규인력 투입과 함께, 자체 보유한 기업지원 기능과 네트워크를 통해 도심 제조업의 마케팅과 판로지원을 적극 돕고 있다.

특히 온-오프라인 유통 플랫폼과 민간유통 네트워크와 함께 진행하는 공동판매전과 유통품평회를 통해 콘텐츠 홍보 마케팅을 지원함은 물론, 전시행사 지원 등의 행보를 펼치며 실 대상자인 소공인들에게 환영받고 있다.

SBA 광역소공인특화지원센터, 맞춤지원 통해 소공인 활성화

공동판매전에 참여한 소공인은 "실제로 현장에 나와 고객들을 직접 만나고 판매를 해보니 기존에 생각했던 것과 큰 차이가 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앞으로도 소공인들이 소비자와의 직접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경쟁력을 높이고, 실질적인 판로 확대에 나설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지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문구선 SBA 산업거점본부장은 "광역소공인특화지원센터는 우수 소공인을 발굴하고, 이들에게 성공을 위한 기반을 제공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SBA는 소공인들의 유통판로 개척 지원 등 지속적인 노력을 통해 소공인들이 성장하고, 나아가 도심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