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분할 재상장 주권 재상장 예비심사 신청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두산이 분할 재상장을 위한 주권 재상장 예비심사를 신청했다고 15일 밝혔다.

두산은 연료전지 사업 부문 및 전지박·유기발광다이오드(OLED)·동박 등 소재 사업 부문을 분할해 2개의 신설회사(가칭 두산퓨얼셀·두산솔루스)를 설립해 재상장할 계획이다.

두산은 존속법인으로 남아 분할 부문을 제외한 전자·모트롤·산업차량 등 사업 부문을 영위하게 된다.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