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통신학회, `5G 시대, 정보통신정책 방향과 과제'란 주제로 22일 토론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통신학회(회장 장영민·국민대교수)는 제64회 정보통신의 날을 맞아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호텔에서 '5G 시대, 정보통신정책의 방향과 과제'란 주제로 토론회를 22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4차 산업혁명을 맞아 ICT분야에서 우리가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는 자리이다. 한국통신학회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후원으로 우리나라 이동통신 3개사 등이 참여한다.

토론회에서는 과기정통부 정책총괄과 최우혁과장을 비롯한 정보통신정책연구원 여재현 실장, 이상헌 SKT 상무, 김만식 KT 상무, 강학주 LGU+ 상무, 이봉규 연세대 교수가 패널로 참여, 5G 시대 미래를 논의한다.

한편 학회는 이날 정보통신의 날 기념식에서 국내 정보통신산업 발전에 기여가 큰 SK텔레콤 박정호 사장에게 영예의 정보통신대상을 수여한다. 박정호 사장은 지난 30여년간 SK그룹에 몸 담아오면서, 우리나라 이동통신산업이 전세계를 선도할 수 있도록 이끌어온 주역이다.

특히, SK텔레콤이 국내 ICT 기업의 대표기업으로서 이동통신, IoT, 미디어, 보안 등 새로운 ICT 융합을 통한 대대적인 혁신과 변화를 주도하는 등 국가 경제 발전에 지대한 공헌을 해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