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학교, KEB하나은행과 함께 블록체인기술 사업 업무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왼쪽부터)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과 이진한 고려대 연구부총장이 업무협약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과 이진한 고려대 연구부총장이 업무협약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고려대학교는 KEB하나은행과 함께 19일 고려대 본관에서 블록체인기술 사업 및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상호 업무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블록체인 기술 연구와 함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블록체인 기술 공동 연구 △블록체인 기반 데이터 및 콘텐츠 공유 △블록체인을 활용한 상품 및 서비스 개발 △블록체인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 및 창업센터 운영 지원 등이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의 첫 사업으로 '고려대 학생증카드 발급'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한다. 기존에는 학생증카드 발급 대상자의 학적 정보를 수기로 학교에 검증을 받아 최종 확인 및 발급하는 등 절차가 복잡했으나, 블록체인 기반의 분산원장을 이용하여 양 기관에 학생증카드 발급 대상자의 학적 정보가 공유되고 자동으로 상호 정보가 검증됨으로써 업무량 및 발급기간이 단축될 전망이다.

이진한 고려대 연구부총장은 “학생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편리하고 혁신적인 학사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블록체인을 비롯한 빅데이터, 인공지능, 클라우드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을 고려대가 계속해서 선도하기 위해 연구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지연기자 now2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