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베이비&키즈페어] 인하대병원 환경부, 어린이 환경보건 출생코호트 소개 예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인하대병원 환경부, 어린이 환경보건 출생코호트 소개 예정

환경부 지정 인하대병원 환경보건센터는 오는 5월 9일(목)부터 12일(일)까지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리는 ‘제18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에 참가해 어린이 환경보건 출생코호트를 소개한다.

환경부, 국립환경화과학원에서 주관하는 어린이 환경보건 출생코호트는 전국의 임신한 여성 6만 5천 명을 대상으로 임신부의 생활환경과 주거환경이 출생한 아동의 건강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관찰하는 중장기 사업이다.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인하대병원 환경부, 어린이 환경보건 출생코호트 소개 예정

출생코호트 사업에 참여하는 산모는 간단한 설문 및 검사를 받게 되고 가입 시 오가닉 턱받이, 바디수트, 짱구베개, 속싸개 등의 5종 출산 선물세트를 지원받는다. 이번 전시회에서 출생코호트에 가입하는 임신부에게는 오가닉 손 싸개 1종을 추가로 증정한다고 한다.

관계자는 "인하대병원 환경보건센터 의료진과 함께 하는 행사로 환경보건정책과 건강에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인천 베이비&키즈페어는 산모, 출산 용품 시장의 트렌드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제품 판매 촉진과 신상품 홍보의 최적의 거점으로 2019년부터 '인천국제유아교육전'과 동시에 개최되며 영유아 통합 전시회로 발돋움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