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넥티드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 29일 신도림 디큐브시티서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커넥티드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 29일 신도림 디큐브시티서 개최

5G 시대의 개막을 계기로 더욱 주목되는 ‘클라우드 서비스’의 현재와 미래를 조명해보는 컨퍼런스 ‘커넥티드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가 오는 29일(수) 서울 신도림의 쉐라톤 호텔(6층 디큐브시티 그랜드 볼룸)에서 진행된다.

IT전문매체인 전자신문인터넷과 데크데일리가 공동으로 주최·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인공지능(AI)과 데이터 중심의 초연결 지능 사회로의 이행을 배경으로 클라우드 기반 IT 인프라의 개선을 통해 비용 대비 효율성을 높이고 기업 비즈니스 및 고객 서비스, 획기적인 업무 환경 변화를 위한 신개념 비즈니스 전략을 찾으려는 산업 전반의 요구를 담아,
‘AI&5G, 데이터 중심 사회, 클라우드로 연결하다’를 주제로 ‘초연결 네트워크, 기업 디지털 혁신과 클라우드 구현 전략’이라는 내용으로 전개된다.

‘커넥티드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는 우리 사회가 인공지능(AI)과 데이터 중심 시대에 들어섰다는 사실을 전제로 ‘클라우드 플랫폼을 통한 커넥티드 아키텍처와 모바일 5G 기반 기술의 결합’에 관해 주로 조명해 본다. 구체적으로는 업무 환경 지원 클라우드 플랫폼, 네트워크 보안, 애플리케이션 분야별 활용 사례 등을 짚어본다.

컨퍼런스는 특히 그 내용이 산업 현장에서 바로 활용 가능한 실무 중심으로 구성돼 있어, 모바일 비즈니스 전략기획, 업무혁신 프로세스, 통신·금융·모바일 쇼핑, 게임, 제조 분야, 콘텐츠 모바일 보안, 네트워크 개발, 기획 등의 담당자들에게 업무적으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커넥티드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 29일 신도림 디큐브시티서 개최

 

‘커넥티드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의 발표자들도 클라우드 관련으로 현장 일선에서 업무를 지휘하고 있는 실무 총책임자들로 구성돼있다.  

키노트로는 △KT 클라우드사업 김주성 상무 ‘초연결 지능화 시대, KT클라우드의 역할과 향후 과제’ △퀄컴 고대건 상무 ‘Qualcomm 5G Vision and NR Commercial Readiness’ △델EMC 조용노 전무 ‘복잡하고 어려운 클라우드 여정, 멀티 클라우드 전략에서 그 해답을 찾다!’ △젠데스크 김지현 사장 ‘클라우드 기반 CX(고객 경험) 최적화를 위한 옴니채널 CS 전략’이 발표된다.

엣지 컴퓨팅·모바일 네트워크·보안 세션에선 △노키아네트웍스 최성남 실장 ‘5G/클라우드 시대의 Bell Labs Future-X 전략’ △딕스코리아 윤경희 대표 ‘마이크로소프트의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이 제안하는 Digital Transformation’ △PTC 위대영 매니저 ‘산업용 커넥티드 IoT/AR 플랫폼과 디지털 에코시스템 구현 전략’ 발표가 이어진다.

데이터 경제&클라우드 플랫폼 세션은 △ NBP Cloud Service & Business Planning 안미영 수석 매니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의 AI 서비스 기획’ △뉴타닉스 김형민 차장 ‘HCI를 넘어 차세대 하이퍼 컨버지드 클라우드로’ 발표로 구성됐다.

아울러 어플리케이션과 클라우드 구현 세션은 △다크트레이스 윤용관 수석 ‘클라우드 환경을 위한 전 세계 유일의 비지도 학습 머신러닝 기반의 사이버면역시스템’ △쌍용정보통신 TDP클라우드팀 이준호 부장 ‘글로벌 스포츠 솔루션의 클라우드 네이티브 어플리케이션 전환 사례’ 발표가 이어질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컨퍼런스 홈페이지(http://conference.etnews.com/conf_info.html?uid=113)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