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주년 한국전자제조산업전 및 한국자동차전장제조산업전 성공리에 폐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0주년 한국전자제조산업전 및 한국자동차전장제조산업전 성공리에 폐막!

2019 한국전자제조산업전(Electronics Manufacturing Korea, 이하 EMK 2019)과 한국자동차전장제조산업전(Autotronics Manufacturing Korae, 이하 AMK 2019)이 5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되었다. EMK 2019와 AMK 2019는 세계 최대 전시 주최사인 Reed Exhibitions와 국내 전문 주최사인 K. Fairs㈜의 합작법인인 리드케이훼어스 유한회사(Reed K. Fairs Ltd.)의 주최, 산업통상자원부의 후원, 한화정밀기계의 협찬으로 진행 되었다.

EMK 2019는 총 다섯 가지의 세부 전시회를 선보였다. 2000년 1회 개최를 시작으로 20회째를 맞이한 SMT/PCB & NEPCON Korea를 비롯해, 국제 인쇄전자 및 전자재료 산업전(Printed Electronics & Electronic Materials Show), 국제 기능성 필름 산업전(Film Technology Show), 포토닉스 & LED 서울 (Photonics & LED Seoul), 협동로봇 특별관(Collaborative Robotics Pavilion)이 한데 어우러져 국내 최대 규모의 전자제조산업 관련 전시회를 이루었고 참가업체와 관람객이 전년보다 10% 이상씩 증가하는 등 질적으로도 많은 성장을 거두었다.

이번 전시회는 삼성, LG, SK하이닉스 등 국내 대표적인 IT, 전자기기 제조사, 반도체 제조사, 현대기아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 등 완성차 제조사 및 부품사 뿐 아니라 일본, 중국, 베트남, 인도, 태국 등 아시아 전역에서 많은 관람객이 전시장을 찾아 국내 최대 전자 제조 전문 전시회의 명성을 이어나갔다.

2017년 처음 시작되었던 한국자동차전장제조산업전은 올해로 3회를 맞이하면서 국내 자동차 전장 제조 분야에서의 확실한 위치를 다지는 해가 되었다. 작년 대비 많은 참가업체 참여 뿐 아니라 해외 직접 참가업체도 늘어났으며, 자동차 및 전장 관련 관람객들의 방문 비율도 늘어나 별도의 전시회로 그 위상을 공고히 하는 해가 되었다.

이번 전시회는 20주년을 맞이함에 따라 다양한 부대 행사가 전시회 기간 동안 진행되었다. 이 중 관람객들에게 가장 큰 호응과 관심을 받았던 이벤트는 한화정밀기계를 포함한 참가업체들이 직접 준비한 스마트 팩토리 대응 고속 생산 후공정 자동화 풀라인이었다. EMK 2019와 AMK 2019에 참가하는 참가업체들이 자사에서 보유하고 있는 기술 및 장비를 소개하는 참가업체 기술세미나와 한국마이크로전자패키징연구조합(KAMP)이 주관하는 ‘KAMP 국제 심포지엄’, 한국기계연구원 부설 재료연구소에서 주관하는 ‘전기전자용 첨단소재 기술설명회’, 전자신문인터넷에서 주관하는 ‘국제미래자동차 포럼’, 내비온에서 주관하는 ‘로봇산업 유망 기술 설명회 및 상담회,’ 한국3D프린팅협회에서 주관하는 ‘제조분야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을 위한 3D프린팅 기술 세미나’ 등 많은 세미나와 컨퍼런스들이 전시 기간 동안 관람객의 관심을 끌었다.

전시회 기간 동안 대구와 경북 지역에서 관람을 원하는 관람객들을 위해 대구/경북 무료 셔틀버스가 매일 운영하여 관람객들의 불편함을 줄여 주었고 20년동안 전시회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성원을 보내주신 관람객들을 위해 전시 기간 동안 전시회를 방문한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모바일 추첨 이벤트를 통해 하루 400명에게 휴대폰 무선 고속 충전기 및 커피 쿠폰이 경품으로 제공되기도 하였다.

올해 아쉽게 관람을 하지 못 한 관람객들은 2020년 5월 27일(수)~29일(금)(예정)에 진행하는 전시회에서 최첨단 전자제조기술과 자동차 전장 제조기술의 세련된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잡을 수 있다.

20주년 한국전자제조산업전 및 한국자동차전장제조산업전 성공리에 폐막!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