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오비 코리아, 현대차증권 임직원 대상 암호화폐 세미나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후오비 코리아와 현대차증권 임직원들이 암호화폐 세미나를 진행했다
<후오비 코리아와 현대차증권 임직원들이 암호화폐 세미나를 진행했다>

후오비 코리아는 현대차증권 임직원 대상으로 암호화폐 시장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2일 여의도에 위치한 현대차증권에서 '암호화폐의 미래(On the future of Cryptocurrency)'라는 주제로 암호화폐 생태계와 암호화폐 시장 미래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다.

이 날 강연에서 엘레나 강 실장은 최근 블록체인 시장 동향과 전망에 대해 분석했다.

강 실장은 현재 기관 투자자와 글로벌 은행 등 전통적인 금융기관이 활발하게 블록체인 시장에 진출하는 추세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내외 대형 IT 기업도 암호화폐 시장 진출을 준비하는 사례가 늘고 있으며 특히 최근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내놓은 규제 권고안 등도 눈여겨봐야 할 부분이라고 덧붙였다.

세미나에 참석한 현대차증권 관계자는 “최근 암호화폐 시장 관련 트렌드와 전망에 대해 많이 알 수 있어 유익했다” 고 말했다.

엘레나 강 실장은 “암호화폐가 조금씩 법 테두리 안에 들어올 것이란 전망에 국내 관련 기관과 기업도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어, 추후 기관 대상으로 암호화폐 이해를 돕는 세미나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