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철 KAIST 총장, 러시아서 대학혁신 컨퍼런스 기조강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신성철 한국과학기술원(KAIST) 총장이 러시아서 학교 혁신사례를 소개하는 기조강연에 나섰다.

KAIST는 러시아 교육부 후원으로 열리는 러시아 대학혁신 콘퍼런스 'Island 10-22' 초청으로 러시아를 방문 중인 신 총장이 16일 '빠른 국가 발전을 위한 대학의 역할과 책임'을 주제로 행사 기조 강연을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신 총장은 행사 주 토론자로도 나섰다.

Island 10-22'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해 러시아 정부가 후원하고 '러시아 MIT'로 불리는 스콜텍(Skoltech)대 등이 공동 주관하는 컨퍼런스다. 이 컨퍼런스에는 러시아 전국의 대학 총장들과 산·학·연 관계자 1,500여 명이 참석 중이다.

신 총장은 기조 강연을 통해 우리나라가 세계 10위권의 경제대국으로 빠르게 성장한 동인을 설명했다. KAIST가 우리나라 반도체 등 첨단산업과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한 역할을 소개했다.

신 총장은 특히 현재 KAIST가 추진 중인 도전·창의·배려의 소위 'C3' 인재상에 관해 설명하고 전공을 초월한 '초학제 융합연구'의 중요성, 기업가정신 대학을 강조했다.

대전=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