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IT직업전문학교-숭실대 정보과학대학원, 4차산업혁명형 인재 양성 협력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명용 (재)다산인재개발원 이사장(사진 오른쪽)과 이원철 숭실대 정보과학대원 원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걸맞는 인재 양성 개발을 위해 산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명용 (재)다산인재개발원 이사장(사진 오른쪽)과 이원철 숭실대 정보과학대원 원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걸맞는 인재 양성 개발을 위해 산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재)다산인재개발원 산하 한국IT직업전문학교는 숭실대학교 정보과학대학원과 ICT 분야에서 우수 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24일 체결했다. 협약식엔 김명용 (재)다산인재개발원 이사장과 김홍진 한국IT직업전문학교 학장, 이원철 숭실대 정보과학대학원 원장 등이 참석했다.

두 기관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토대로 공동연구계획·교육활동 추진 △교육·연구에 필요한 자원 공유 △세미나·학술대회 공동 개최 등 다양한 사안에 대해 협력 활동을 긴밀하게 펼치기로 했다.

김명용 (재)다산인재개발원 이사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뛰어난 인재를 배출할 수 있는 것은 큰 행운”이라며 “숭실대 정보과학대학원과 교류를 통해 사회에 이바지하고 시대를 이끌어 가는 리더를 양성하는 또 하나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김홍진 한국IT직업전문학교 학장은 “올해 졸업생 4명이 숭실대 정보과학대학원으로 진학하는 등 많은 학생들이 대학원에서 심도 깊은 학업을 이어가고 있다”면서 “향후 다양한 대학원들과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업무협약을 맺겠다”고 전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