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애플, 폴더블 아이패드 2021년 출시 전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애플, 폴더블 아이패드 2021년 출시 전망

애플이 2021년 폴더블 아이패드를 출시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됐다.

13일 미국 비즈니스인사이더는 13일(현지시간) 스위스계 투자은행 UBS 분석을 인용, 애플이 폴더블 형태의 아이폰보다 아이패드를 앞서 내놓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출시 시기는 내년이 될 수 있지만 현재 개발수준을 고려할 때 2021년이 유력하다고 덧붙였다.

삼성전자, 화웨이, LG전자가 올해 폴더블폰 경쟁을 벌이고 있는 만큼 아이폰보다 시장지배력이 강력한 아이패드로 폴더블 시장에 대응한다는 전략이라는 분석이다.

애플의 올 2분기 스마트폰과 태블릿PC 세계 시장 점유율은 각각 10.1%와 38.1%다.

애플은 5월 폴더블 커버와 디스플레이 관련 특허를 다수 등록했다.

애플이 공개한 특허에 따르면 폴더블 기기는 책 모양 태블릿PC를 반으로 접을 수 있게 돼 있다. 앞서 애플은 2월 스마트폰 위와 아래가 만나도록 구부릴 수 있는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특허도 출원한 바 있다.

UBS는 애플의 폴더블 기기가 시장에 출시될 경우 가격이 관건이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UBS 조사에 따르면 소비자는 애플의 일반 기기와 비교해 폴더블 기기에 최대 600달러(73만원)를 추가 지출할 수 있다고 응답했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