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신문 로고

[포토·동영상] 과학기술로 전통문화제 지켜요

과학기술로 전통문화제를 오랫동안 지킬 수 있게 됐다.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전통문화과학기술연구단 남기달 박사(왼쪽)와 연구원이 명유(明油) 제조 기술을 부활시켜 만든 시료로 단청을 칠하고 있다. 하이브리드 명유는 내구성이 높아 단청 수명을 연장시켜준다. 김동욱기자 gphoto@etnews.com

과학기술로 전통문화제를 오랫동안 지킬 수 있게 됐다.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전통문화과학기술연구단 남기달 박사(왼쪽)와 연구원이 명유(明油) 제조 기술을 부활시켜 만든 시료로 단청을 칠하고 있다. 하이브리드 명유는 내구성이 높아 단청 수명을 연장시켜준다. 김동욱기자 gphoto@etnews.com

과학기술로 전통문화제를 오랫동안 지킬 수 있게 됐다.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전통문화과학기술연구단 남기달 박사(왼쪽)와 연구원이 명유(明油) 제조 기술을 부활시켜 만든 시료로 단청을 칠하고 있다. 하이브리드 명유는 내구성이 높아 단청 수명을 연장시켜준다. 김동욱기자 gphoto@etnews.com

뒤로 앞으로
1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