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신문 로고

[포토·동영상]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353일만에 석방

목록 보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일 서울 고등법원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고 353일만에 석방됐다. 이 부회장이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고 있다. 김동욱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일 서울 고등법원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고 353일만에 석방됐다. 이 부회장이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고 있다. 김동욱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일 서울 고등법원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고 353일만에 석방됐다. 이 부회장이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고 있다. 김동욱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일 서울 고등법원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고 353일만에 석방됐다. 이 부회장이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고 있다. 김동욱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일 서울 고등법원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고 353일만에 석방됐다. 이 부회장이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고 있다. 김동욱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일 서울 고등법원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고 353일만에 석방됐다. 이 부회장이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고 있다. 김동욱 기자

뒤로 앞으로
1 / 6

동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