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4 국내 출시 10일로 최종 확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광화문 올레스퀘어서 런칭파티 개최

아이폰4 국내 출시일이 10일로 최종 확정됐다.

KT는 아이폰4를 오는 10일 공식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KT는 10일 출시와 함께 오전 8시부터 광화문 KT사옥에 위치한 올레스퀘어에서 공식 런칭파티를 개최할 계획이며 예약 가입자 중 선정된 100명을 대상으로 개통을 진행키로 했다.

지난달 18일부터 KT 폰스토어 등을 통해 일주일간 진행된 `시즌1` 예약 고객 22만7000명은 오는 25일까지 수령할 수 있다.

지난달 27일부터 대리점을 통해 시작된 `시즌2` 예약 고객은 현재까지 4만3000명으로, 30일까지 제품을 받게 될 예정이다. 개통 가능 일자는 폰스토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KT 개인고객부문 표현명 사장은 “아이폰4 예약 가입 고객에 보내주신 고객 여러분의 뜨거운 성원에 감사 드린다”며 “완전히 새로운 아이폰4가 KT의 강력한 토털 네트워크와 만나 고객의 생활을 혁신적으로 바꾸고 보다 큰 가치를 제공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KT는 해외에서 현지 통신 사업자 유심(USIM)을 장착해 아이폰을 쓰고자 하는 고객들을 위해 신청 시 아이폰의 컨트리락(Country Lock)을 해제해 주는 프로세스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번에 출시하는 아이폰4 뿐만 아니라 아이폰3GS 이용고객도 대상에 포함되어 모든 아이폰 사용고객은 필요 시 해외에서 현지 통신 사업자 유심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아이폰 관련 더 자세한 내용은 SHOW 홈페이지(www.show.co.kr)에서 확인 가능하며, 아이폰4 예약 가입 고객들의 대리점 방문 및 개통 가능 일자는 폰스토어 홈페이지(www.phonestore.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동규기자 dkseo@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