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서포트, 국내 원격지원 기업 최초로 IPv6 적용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알서포트(대표 서형수)는 국내 원격지원 기업 최초로 IPv6를 적용해 서비스 한다고 밝혔다.

 원격지원 서비스는 기업이 어려움에 처한 고객의 문제를 보다 정확히 파악하여 해결하고자 할 때 주로 사용된다. IPv6는 인터넷 망의 사용뿐 아니라 기업에서 사용하는 인터넷 기반의 각종 하드웨어와 솔루션에도 영향을 미쳐 이에 대한 대비를 미리 하지 않으면 애써 도입한 장비와 솔루션 등을 사용하지 못하게 될 수 있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알서포트의 리모트콜, 리모트헬프, 리모트세일즈를 사용하는 고객들은 인터넷 환경이 IPv6로 전환될 경우에도 원활한 원격지원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서형수 알서포트 사장은 “IPv6가 적용이 안 된 원격지원 제품을 쓸 경우 원격지원을 통한 고객 서비스가 어느 날 갑자기 중단될 수 있다”며 “현재 사용 중인 원격지원 솔루션이 IPv6가 적용되는지 확인하라”고 설명했다.

김인순기자 insoon@etnews.co.kr